상단여백
HOME 연예·문화 TV방송
‘나는 SOLO’, 2기 첫 등장 "1기 이어 결혼 커플 탄생”
정다미 기자 | 승인 2021.09.02 11:48
사진=NQQ, SBS PLUS ‘나는 SOLO’

연애 예능 ‘나는 SOLO’에서 또 결혼 커플이 탄생해 궁금증을 자극한다.

NQQ와 SBS PLUS 리얼 데이팅 프로그램 ‘나는 SOLO(나는 솔로)’ 8회가 지난 1일 방송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솔로나라’에 새롭게 입성한 2기 11인 솔로남녀의 정체가 처음으로 공개됐다.

특히 이날 제작진은 “2기 출연자 중에서도 결혼 커플이 탄생했다”고 밝혀 3MC 데프콘, 전효성, 이이경은 물론 시청자들을 큰 충격에 빠트렸다. 촬영 두 달 만에 결혼한 1기 출연자 영철, 영숙에 이어 또 한 번 결혼하는 커플이 나오며 ‘진정성 갑’ 연애 예능임을 입증했다. 특히 이번에는 결혼 커플의 부모님이 사진이 공개돼 이들 중 누가 사돈인지 찾는 ‘사돈 찾기’ 추리 게임이 더해져 심장 쫄깃한 긴장감과 흥미를 더할 전망이다.

2기 출연자들은 1기와 마찬가지로 영수, 영호, 순자, 영자 등 1948년 대한민국 정부 수립 당시 가장 인기 있던 남녀 이름을 부여받았다.

가장 먼저 등장한 영수는 ‘꾸안꾸’ 댄디한 남친룩으로 등장부터 시선을 강탈했다. 그는 “(상대에게) 고백을 주로 받는 편이었다”고 밝히며 은근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다음으로 등장한 상남자 스타일의 영호는 “괜찮은 사람이다 싶으면 남자답게 고백하고, 될 때까지 남자답게 풀 액셀”이라며 ‘돌직구 로맨스’를 예고했다. 깔끔한 스타일의 영식은 Y대학 기계과 졸업 후 진로를 바꿔 개원을 앞둔 치과의사라는 사실을 공개하며 남다른 스펙을 자랑했다.

5년간 군 복무 후 중사로 전역한 직업군인 출신 영철은 난동을 부리며 경찰을 폭행하던 주취 폭력자를 제압해 용감한 시민상을 수상한 일화를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개그맨 이용진 닮은꼴로 친근함을 풍기며 등장한 정수는 ‘내향형’이라는 설명과 달리 장범준 모창 등 독특한 반전 개인기로 웃음을 자아냈다. 마지막 솔로남 종수는 태사자 김형준을 연상시키는 꽃미남 외모에 타고 오던 버스가 사고가 나자 바로 렌트카를 수배하는 실행력을 자랑했다. 특히 그는 솔로녀들의 벨보이 역할까지 자처하는 적극성을 보여주며 다른 솔로남들을 긴장시켰다.

2기 솔로녀들 역시, 모두 다 뛰어난 외모와 아름다운 분위기를 갖춰 데프콘을 환호케 했다. 데프콘은 순자, 영자, 정순 등이 차례로 등장할 때마다 “너무 예쁜데”, “볼터치가 완전 귀엽다”, “인어공주, 엘사 같다” 등 폭풍 리액션을 보여줬고, 전효성은 “찐 반응인데”라고 지적해 폭소를 안겼다.

먼저 순자는 자기소개에서 “열심히 살았다고 자부한다”며 외국어, 운동 등 철저한 자기 관리가 빛나는 라이프 스타일을 공개했다. 단아한 인상의 영자는 “솔직하고 내숭이 없다는 얘기를 많이 들었다. 마음에 들면 거의 드라마 찍을 수 있다”고 직진 매력을 예고했다. 눈웃음이 예쁜 정순은 “일 욕심도 있긴 한데, 가정에 대해서도 욕심이 있다. 아기는 두 명 이상 낳고 싶다”고 가족관을 공개했다.

럭셔리한 분위기를 풍기며 등장한 정숙은 PT, 필라테스, 골프 등 자기관리에 푹 빠진 일상과 함께 “회사를 일찍부터 다녀서 결혼 준비는 예전부터 다 돼 있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깔끔한 스타일의 영숙은 ‘리액션 장인’같은 밝은 에너지와 함께 “긍정적이고 의욕적인 분을 만나고 싶다”고 이상형을 밝혔다.

‘솔로나라’ 입성 직후 솔로녀들은 숙소에서 동그랗게 모여 앉아 ‘첫인상’ 1순위 솔로남을 솔직하게 털어놔 눈길을 끈다. 정숙이 “나머진 이름도 기억 안 나”라며 영수를 지목했고, 솔로녀들도 모두 “저도요!”를 외치며 대동단결했다. 다섯 솔로녀들은 “어쩔 수가 없다”, “사람 눈은 다 똑같은가 봐”, “너무 놀랍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잠시 후 솔로남들의 첫인상 선택이 진행됐다. 여섯 솔로남들은 “분신 같은 ‘화분’을 내어줄 ‘마틸다’를 찾는 ‘레옹’으로 변신하라”는 제작진의 콘셉트 요청에 따라, 저마다 선글라스를 끼고 화분을 든 뒤, 마음에 드는 솔로녀들에게 화분을 안겨줬다.

종수와 정수는 영자를, 영철과 영식은 정순을, 영호는 순자를 선택했다. ‘여심 올킬남’ 영수의 선택만이 남은 가운데, 그는 “주저 없었다. 끌리는 분이 있었다”고 속내를 털어놓은 뒤 누군가를 향해 다가갔지만 첫인상 선택 결과는 다음 주로 넘어가 궁금증을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제작진은 VCR을 모두 본 후 “벌써 이입됐다”고 ‘과몰입’한 3MC에게 2기 출연자들의 부모 사진을 공개했다. 이어 “이 분들 중, 두 분은 사돈이 된다”고 또다시 결혼 커플이 탄생했음을 공식 발표했다. 제작진은 “2기 커플은 이미 결혼 날짜를 잡은 후, 웨딩 사진 촬영을 앞두고 있다”고 귀띔했다.

1기에 이어 2기에서도 결혼 커플이 나왔다는 충격 소식에 전효성은 자리를 박차고 일어났고, 데프콘은 “지금 뭐 하는 거야, 이러면 진짜 조작인 줄 안다고”라며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전효성은 “대박이다. ‘나는 솔로’ 기운이 되게 좋은가 봐”라고 연이은 핑크빛 결실에 입을 다물지 못했다. 이이경은 “2기에서는 분명히 결혼 커플이 없다고 했는데”라며, 제작진의 ‘페이크’를 폭로했다. 데프콘 역시 “이번엔 잔잔한가 보다 했는데 잔잔하기는 개뿔! 결혼이라는 큰 파도가 온다”고 감탄했다.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반응은 ‘TV 화제성’ 지표로 이어졌다. 굿데이터 코퍼레이션이 집계한 8월 4주차 ‘비드라마 TV 검색 반응’ 부문에서 ‘나는 SOLO'는 7위에 등극하며 명실상부한 화제성 갑(甲) 예능임을 증명했다.

한편 연이은 결혼 커플 탄생으로 ‘진정성 갑(甲) 극사실주의 리얼 연애 예능’의 세계관을 명확하게 자리잡은 ‘나는 SOLO’는 매주 수요일 밤 10시 30분 NQQ와 SBS PLUS에서 동시 방송된다.

정다미 기자  dami3075@hanmail.net

<저작권자 © 일간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다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고충처리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일간스포츠한국  |  등록번호 :가 50104  |  등록일자 :2016년 7월27일  |  일반 일간신문  |  대표전화 (02) 6924-2400
팩스 (02) 6924-2419  |  발행 · 편집인 · 회장 : 이상규  |  대표 : 최상기   |   미디어 총괄전무 : 김삼용   |   편집국장 : 윤장섭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다미   |   인쇄인 : 현재호  |  고문 변호사 : 법무법인 써밋 (박장수 변호사)
편집국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발행일자 2013년 9월 4일
일간스포츠한국의 모든 기사(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ㆍ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Copyright © 2021 일간스포츠한국.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