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문화 TV방송
송혜교X장기용X최희서X김주헌,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출연 확정
정다미 기자 | 승인 2021.03.11 10:23
사진=United Artists Agency, YG엔터테인먼트, 사람엔터테인먼트, 솔트엔터테인먼트

배우 송혜교, 장기용, 최희서, 김주헌이 매력적인 사랑과 이별 이야기로 호흡을 맞춘다.

2021년 하반기 방송 예정인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극본 제인/연출 이길복/크리에이터 글Line&강은경/제작 삼화네트웍스, UAA)’(이하 ‘지금, 헤’) 측이 역대급 캐스팅 라인업을 공개했다.

‘지금, 헤’는 ‘이별’이라 쓰고 ‘사랑’이라 읽는 달고 짜고 맵고 시고 쓴 이별 액츄얼리다. 2018년 드라마 데뷔작 ‘미스티’로 폭발적인 신드롬을 일으킨 제인 작가와 ‘자이언트’, ‘별에서 온 그대’, ‘배가본드’ 등 20여 년간 최고의 촬영감독으로 활약하며 눈부신 영상미를 보여주고 2020년 최고 시청률 27.1%를 기록한 인기작 ‘낭만닥터 김사부2’의 공동연출을 맡아 탄탄한 연출력까지 입증한 이길복 감독이 의기투합했다. 여기에 ‘미스티’와 ‘부부의 세계’를 크리에이터한 글Line&강은경이 참여해 기대가 뜨겁다.

송혜교는 극 중 여자 주인공 ‘하영은’ 역을 맡았다. 패션 회사 디자인팀 팀장인 하영은은 냉정한 현실주의자이자 영리한 안정제일주의자로 자기 관리 철저하고 트렌드에 민감하며 아름답고 감각적인 여자다. ‘올인’, ‘풀하우스’, ‘그들이 사는 세상’, ‘그 겨울, 바람이 분다’, ‘태양의 후예’, ‘남자친구’ 등 눈부신 필모그래피의 송혜교가 선택한 ‘지금, 헤’에 대해 관심이 집중된다. 송혜교가 ‘지금, 헤’에서 어떤 특별한 모습을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남자 주인공 ‘윤재국’ 역은 장기용이 맡았다. 윤재국은 러브콜이 끊이지 않는 핫한 프리랜서 패션 전문 포토그래퍼로 머리, 재력, 타고난 외모까지 갖춘 인물이다. 윤재국의 가장 큰 매력은 사랑 앞에서도 쿨하고 트렌디한 모습. ‘이리와 안아줘’, ‘검색어를 입력하세요www’ 등 매 작품 특별한 행보를 보여준 장기용이 ‘지금, 헤’를 통해 보여줄 본격 로맨스가 궁금하다.

최희서는 ‘지금, 헤’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준비를 마쳤다. 최희서가 분한 극 중 패션회사 디자인팀 총괄이사 ‘황치숙’은 하영은과 여고 동창생. 완벽한 재력을 갖춘 자칭 셀럽이지만 한편으로는 결핍 투성이인 인물이라고 할 수 있다. 영화 ‘박열’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 후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비밀의 숲2’ 등 다양한 작품에서 다채로운 연기를 펼쳐온 최희서의 매력이 ‘지금, 헤’에서는 어떻게 그려질지 기대감이 치솟는다.

마지막으로 김주헌은 ‘지금, 헤’를 통해 진정한 어른 남자의 매력을 예고한다. 김주헌이 맡은 ‘석도훈’은 트렌드의 중심에 있는 실력파 피알회사 대표다. 그는 화려한 겉모습과 달리, 알고 보면 순정남 캐릭터. ‘낭만닥터 김사부2’, ‘사이코지만 괜찮아’ 등 2020년 왕성한 활약을 펼친 김주헌이 ‘지금, 헤’에서 보여줄 반전 매력에 시청자들의 이목이 집중된다.

송혜교, 장기용, 최희서, 김주헌이 ‘지금, 헤’를 통해 그려낼 매력적인 이별 이야기, 사랑 이야기에 벌써부터 많은 관심이 모아진다.

한편 2021년 하반기 시청자를 사로잡을 최고의 화제작 ‘지금, 헤’는 오는 4월 첫 촬영을 시작하며, SBS 하반기 편성 예정이다.

정다미 기자  dami3075@hanmail.net

<저작권자 © 일간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다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고충처리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일간스포츠한국  |  등록번호 :가 50104  |  등록일자 :2016년 7월27일  |  일반 일간신문  |  대표전화 (02) 6924-2400
팩스 (02) 6924-2419  |  발행 · 편집인 · 회장 : 이상규  |  대표·영상본부장 : 최상기   |   부사장·논설위원 : 이규운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다미   |   인쇄인 현재호  |  편집국장 : 이주옥  |  고문변호사 : 법무법인 한결 (이오영 대표 변호사)
편집국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발행일자 2013년 9월 4일
일간스포츠한국의 모든 기사(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ㆍ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Copyright © 2021 일간스포츠한국.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