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문화 TV방송
‘마녀식당으로 오세요’, 올 여름 티빙 단독 공개…송지효-남지현-채종협 출연 확정
정다미 기자 | 승인 2021.03.05 17:59
사진=티빙 ‘마녀식당으로 오세요’

배우 송지효와 남지현의 만남으로 기대가 뜨거운 드라마 ‘마녀식당으로 오세요’가 올 여름 티빙에서 단독 공개된다.

5일 티빙 오리지널 ‘마녀식당으로 오세요(연출 소재현, 이수현/극본 이영숙/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아폴론스튜디오)’가 대본리딩 사진을 공개하며 이목을 집중 시킨다.

지난달 26일 진행된 ‘마녀식당으로 오세요’ 대본리딩 현장에는 공동 연출을 맡은 소재현, 이수현 감독과 극본을 책임지는 이영숙 작가를 비롯해 주연을 맡은 송지효, 남지현, 채종협 등 든든한 배우 군단이 참여해 호흡을 맞췄다.

시선을 사로잡는 오리지널 라인업을 발표하고 있는 티빙의 새 오리지널 ‘마녀식당으로 오세요’는 소원을 이루어주는 음식을 파는 마녀식당의 오너 마녀 ‘희라(송지효)’와 직원 ‘진(남지현)’, 아르바이트생 ‘길용(채종협)’, 그리고 영혼을 팔아서라도 소원을 이루고 싶은 손님들의 이야기를 담은 판타지 드라마로, 동명의 제3회 교보문고 스토리 공모 대상 수상작을 원작으로 한다.

‘비밀의 숲’, ‘백일의 낭군님’, ‘사이코지만 괜찮아’ 등의 책임 프로듀서를 맡고, ‘은주의 방’, ‘메모리스트’를 연출한 소재현 CP가 직접 연출을 맡았다. 소재현 감독은 “‘마녀식당으로 오세요’는 보는 분들이 폭넓은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는 이야기다. 힘든 시기에 시청자 여러분께 힐링을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마녀식당으로 오세요’에는 송지효, 남지현, 채종협이 출연을 확정 짓고 마녀식당의 3인방으로 호흡을 맞춘다.

먼저 송지효는 마녀식당의 오너이자 마녀 ‘조희라’ 역을 맡았다. ‘희라’는 속내를 알 수 없지만 어느 순간 빠져드는 묘한 매력의 소유자로, 소원을 들어주는 마법의 요리를 만들어주고 그에 상응하는 대가를 받는 인물이다.

남지현은 마녀식당의 직원 ‘정진’ 역을 맡는다. 평범하게 사는 것이 인생의 목표인 ‘진’ 앞에 ‘희라’가 등장하면서 그의 삶이 통째로 뒤흔들리게 된다. 채종협은 마녀식당의 아르바이트생 ‘이길용’ 역으로 분한다. 인생에 대한 답을 찾고자 방황하던 중 마녀식당을 만나게 되고, 운명이 급회전하기 시작하는 캐릭터다.

세 사람이 마녀식당에서 어떻게 엮이며 이야기를 쌓아나갈지, 이들을 방문하는 손님들의 사연과 그들에게 대접하는 마법의 요리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티빙 관계자는 “신선한 기획으로 주목받는 새 작품 ‘마녀식당으로 오세요’를 공개하면서 ‘여고추리반’과 ‘당신의 운명을 쓰고 있습니다’를 잇는 티빙 오리지널의 탄탄한 라인업을 꾸리게 됐다. 드라마와 예능 모두 신선한 소재와 이야기에 OTT만이 보여줄 수 있는 강점을 녹여내서, 티빙만의 고퀄리티 웰메이드 콘텐츠로 OTT 시청자들을 만족시킬 것”이라고 전했다.

매화 큰 화제를 불러일으키며 탄탄한 팬덤을 다져나가고 있는 티빙 오리지널 ‘여고추리반’과 티빙에서 기획 및 독점 공개하며 호평을 끌어낸 ‘철인왕후: 대나무숲’에 이어 새로운 오리지널인 운명 기록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 ‘당신의 운명을 쓰고 있습니다’와 공유, 박보검 주연의 영화 ‘서복’까지 예고된 가운데, ‘마녀식당으로 오세요’가 티빙 오리지널 라인업에 합류함으로써 풍성한 볼거리를 책임질 전망이다.

한편 신선한 소재와 극본, 믿고 보는 배우들의 열연, 제작진의 따뜻한 연출이 어우러져 올 여름 웃음과 힐링을 선사할 ‘마녀식당으로 오세요’는 올 여름 티빙에서 단독 공개된다.

정다미 기자  dami3075@hanmail.net

<저작권자 © 일간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다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고충처리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일간스포츠한국  |  등록번호 :가 50104  |  등록일자 :2016년 7월27일  |  일반 일간신문  |  대표전화 (02) 6924-2400
팩스 (02) 6924-2419  |  발행 · 편집인 · 회장 : 이상규  |  대표·영상본부장 : 최상기   |   부사장·논설위원 : 이규운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다미   |   인쇄인 현재호  |  편집국장 : 이주옥  |  고문변호사 : 법무법인 한결 (이오영 대표 변호사)
편집국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발행일자 2013년 9월 4일
일간스포츠한국의 모든 기사(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ㆍ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Copyright © 2021 일간스포츠한국.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