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문화 영화
영화 ‘더 문’, 김희애 캐스팅 확정… 설경구·도경수와 우주로 떠난다
정다미 기자 | 승인 2021.02.10 15:54
사진=YG엔터테인먼트

배우 김희애가 영화 ‘더 문’에서 설경구, 도경수와 호흡을 맞춘다.

10일 영화 ‘더 문(가제. 제작 블라드스튜디오/감독 김용화)’ 측이 김희애의 캐스팅 확정 소식을 전했다.

‘신과함께’ 시리즈로 쌍천만 신화를 만들어낸 김용화 감독의 차기작으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더 문’(가제)은 우주에 홀로 남겨진 남자와 필사적으로 그를 구하려는 지구의 또 다른 남자가 선사하는 감동 대작. 광활한 우주를 배경으로 벌어지는 감동적인 이야기와 달 탐사를 소재로 한 우주 스펙터클을 예고하며 기대를 모으고 있는 2021년 최고의 화제작이다.

앞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연기파 배우 설경구와 차세대 한국영화계의 대들보로 주목받고 있는 도경수가 출연을 확정하며 큰 관심을 받았으며, 김희애의 합류로 최강 연기파 조합이 완성됐다.

김희애는 NASA 우주정거장의 총괄 디렉터 ‘문영’ 역을 맡았다. 우주에 홀로 남겨진 이를 구하려는 남자 설경구와 예상치 못한 사고로 우주에 고립되어 버린 남자 도경수 그리고 사건의 중요한 키를 쥔 NASA 총괄 디렉터 김희애까지. 끝도 없이 먼 우주의 거리를 넘어 세 배우가 만들어낼 압도적인 연기 시너지와 김용화 감독이 선보일 새로운 이야기 그리고 경이로운 우주의 비주얼에 세간의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뛰어난 연기력과 작품을 고르는 심미안으로 데뷔 이후 최정상의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는 자타공인 최고의 배우 김희애가 설경구, 도경수와 함께 우주로 향해 어떤 이야기를 만들어 나갈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김희애의 합류로 황금 캐스팅 라인업을 완성한 영화 ‘더 문’(가제)은 오는 상반기 촬영에 돌입한다.

한편 드라마 ‘밀회’, ‘내 남자의 여자’, 영화 ‘사라진 밤’, ‘허스토리’ 등 장르를 가리지 않는 탁월한 연기 내공을 보여준 김희애는 2020년 대한민국을 강타한 드라마 ‘부부의 세계’로 신드롬급 인기를 견인하며 뜨거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정다미 기자  dami3075@hanmail.net

<저작권자 © 일간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다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고충처리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일간스포츠한국  |  등록번호 :가 50104  |  등록일자 :2016년 7월27일  |  일반 일간신문  |  대표전화 (02) 6924-2400
팩스 (02) 6924-2419  |  발행 · 편집인 · 회장 : 이상규  |  대표자 : 류재복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다미
인쇄인 현재호  |  편집국장 : 이주옥  |  고문변호사 : 법무법인 한결 (이오영 대표 변호사)
편집국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발행일자 2013년 9월 4일
일간스포츠한국의 모든 기사(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ㆍ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Copyright © 2021 일간스포츠한국.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