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문화 영화
‘소울’, 1월 20일 개봉 확정 “어른이를 위한 특별한 모험”
정다미 기자 | 승인 2021.01.05 15:30
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새해 선물이 될 힐링 영화 ‘소울’이 오는 1월 20일 개봉을 확정했다.

영화 ‘소울(SOUL/감독 피트 닥터/제작 디즈니, 픽사/수입·배급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이 개봉일자를 확정하고 2차 보도스틸 4종을 공개했다.

‘태어나기 전 세상’에서 저마다의 성격을 갖춘 영혼이 지구에서 태어나게 된다는 픽사의 재미있는 상상력에서 출발한 ‘소울’은 예기치 못한 사고로 영혼이 된 ‘조’와 지구에 가고 싶지 않은 영혼 ‘22’가 함께 떠나는 특별한 모험을 그린 영화.

공개된 스틸에는 ‘소울’의 다채로운 볼거리가 담겨 있어 시선을 자극한다. 먼저 디즈니와 픽사의 특별한 상상이 돋보이는 ‘태어나기 전 세상’의 새로움 가득한 비주얼이 특별함을 더한다. 영혼들을 관리하는 ‘제리’와 귀여운 모습의 꼬마 영혼들, 그리고 신비로운 비주얼의 공간들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태어나기 전 세상’ 곳곳을 누비며 진짜 자신을 찾기 위한 여행을 떠난 ‘조’와 ‘22’의 모습도 눈에 띈다. 극과 극 성격의 두 캐릭터는 상상을 초월하는 모험을 통해 최고의 ‘소울’ 메이트로 거듭나게 되고, 그 안에서 벌어지는 좌충우돌 유쾌한 모험이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또 뉴욕은 활기찬 도시의 생명력이 가득 느껴지는 공간으로 실사 영화를 방불케 하는 리얼리티로 관객들에게 특별함을 더한다. 특히 ‘조’의 뉴욕 생활 곳곳에서 들려오는 세계적인 재즈 뮤지션 존 바티스트의 황홀한 음악이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뉴욕 최고의 재즈 뮤지션 ‘도로테아 윌리엄스’부터 이 밖에 각 세계관에서 남다른 존재감을 자랑하는 개성 만점의 캐릭터들이 영화의 활기를 더하며 신선함을 안길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또한 ‘소울’은 ‘몬스터 주식회사’, ‘업’, ‘인사이드 아웃’의 피트 닥터 감독과 함께 캠프 파워스가 공동 연출을 맡았고 미국 제작자 조합 소속 다나 머레이가 제작에 참여해 더욱 관객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인사이드 아웃’과 ‘코코’ 제작진을 필두로 ‘온워드: 단 하루의 기적’, ‘인크레더블 2’, ‘토이 스토리 4’ 등 주요 아티스트들이 참여해 높은 완성도를 예고하고 있다. 특히 그래미 상 노미네이트에 빛나는 세계적인 재즈 뮤지션 존 바티스트와 영화 ‘소셜 네트워크’로 제83회 미 아카데미, 제68회 골든 글로브 음악상을 수상한 트렌트 레즈너와 애티커스 로스가 작품의 주요 음악을 담당해 기대감을 높인다.

한편 영화 ‘소울’은 오는 20일 개봉하고 관객들과 만난다.

정다미 기자  dami3075@hanmail.net

<저작권자 © 일간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다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고충처리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일간스포츠한국  |  등록번호 :가 50104  |  등록일자 :2016년 7월27일  |  일반 일간신문  |  대표전화 (02) 6924-2400
팩스 (02) 6924-2419  |  발행 · 편집인 : 이상규  |  대표자 : 류재복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다미
인쇄인 현재호  |  편집국장 : 이주옥  |  고문변호사 : 법무법인 한결 (이오영 대표 변호사)
편집국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발행일자 2013년 9월 4일
일간스포츠한국의 모든 기사(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ㆍ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Copyright © 2021 일간스포츠한국.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