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문화 TV방송
‘낮과밤’ 윤선우, 비밀 간직한 천재 해커로 변신
정다미 기자 | 승인 2020.11.20 15:54
사진=tvN ‘낮과밤’

배우 윤선우가 색다른 캐릭터로 강렬한 존재감을 발휘한다.

20일 tvN 새 월화드라마 ‘낮과 밤(연출 김정현/극본 신유담/기획 스튜디오 드래곤/제작 ㈜김종학프로덕션, 스토리바인픽쳐스㈜)’ 측이 비밀을 간직한 천재 해커로 변신한 윤선우의 스틸을 공개했다.

‘낮과 밤’은 현재 일어나는 미스터리한 사건들과 연관 있는, 28년 전 한 마을에서 일어난 의문의 사건에 대한 비밀을 파헤치는 예고 살인 추리극으로 오는 30일 밤 9시 첫 방송 예정이다. ‘믿보 라인업’ 남궁민(도정우 역), 김설현(공혜원 역), 이청아(제이미 역), 윤선우(문재웅 역)가 캐스팅돼 예비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윤선우는 극중 대한민국 최고의 포털사이트 MODU 소속 해커 ‘문재웅’ 역을 맡았다. 마르고 구부정한 자세와 긴 앞머리로도 숨길 수 없는 불안정한 시선 처리로 얼핏 보기만 해도 아웃사이더인 그는 사실 포털 ‘MODU’의 여론을 조작하는 천재 해커다.

공개된 스틸 속 윤선우는 덥수룩한 머리, 창백한 안색과 초점 없이 멍한 눈빛으로 이목을 끈다. 특히 뭔가 겁에 질린 듯 불꺼진 방안에서 잔뜩 몸을 웅크리고 앉아있는 모습이 연민을 자극하는 동시에 속내를 알 수 없는 미스터리한 분위기가 폭발해 궁금증을 자극한다.

윤선우는 지금까지 보여준 젠틀하고 부드러운 모습과는 또 다른 미스터리한 매력으로 쫄깃한 긴장감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가 고조된다. 또 극중 윤선우는 ‘예고 살인 사건’을 수사하는 남궁민-김설현-이청아와 예기치 않게 얽히며 극의 텐션을 한층 끓어 올릴 예정이다.

‘낮과 밤’ 제작진 측은 “문재웅 캐릭터는 윤선우의 필모그래피에 한 획을 그을 캐릭터가 될 것이다. 지금까지 훈훈한 매력으로 여심을 사로잡은 윤선우의 파격적인 연기 변신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내는 윤선우가 극중 어떤 행보를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tvN 새 월화드라마 ‘낮과 밤’은 오는 11월 30일 밤 9시 첫 방송될 예정이다.

정다미 기자  dami3075@hanmail.net

<저작권자 © 일간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다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일간스포츠한국  |  등록번호 :가 50104  |  등록일자 :2016년 7월27일  |  일반 일간신문  |  대표전화 (02) 6924-2400
팩스 (02) 6924-2419  |  발행 · 편집인 : 이상규  |  대표자 : 류재복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다미
인쇄인 현재호  |  편집국장 : 이주옥  |  고문변호사 : 법무법인 한결 (이오영 대표 변호사)
편집국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발행일자 2013년 9월 4일
일간스포츠한국의 모든 기사(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ㆍ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Copyright © 2020 일간스포츠한국.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