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문화 TV방송
‘꼰대 인턴’ 문숙, 사장 역 박기웅과 신선한 조합 예고
정다미 기자 | 승인 2020.03.23 14:58
사진=더블에스지컴퍼니

배우 문숙이 박기웅과 신선한 조합으로 안방에 돌아온다.

23일 소속사 더블에스지컴퍼니는 문숙이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드라마 ‘꼰대 인턴’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꼰대 인턴’은 최악의 꼰대 부장을 부하직원으로 맞게 된 남자의 통쾌한 갑을 체인지 복수극을 그린 코믹 오피스물로 현재 방영중인 ‘그 남자의 기억법’의 후속으로 오는 5월 첫 방송예정이다.

지난 2018년 ‘MBC 드라마 극본공모’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신소라 작가의 작품에 ‘역도요정 김복주’, ‘백일의 낭군님’, ‘킬잇’ 등을 연출한 남성우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더욱 기대가 뜨겁다.

여기에 배우 박해진, 김응수, 한지은, 박기웅, 박아인, 고건한, 노종현 등이 캐스팅을 알려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문숙은 극 중 ‘옥경이’ 역을 맡아 남궁준수 사장(박기웅 분)과 신선한 조합으로 세대초월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문숙은 tvN ‘기억’, OCN ‘프리스트’, MBN/드라맥스 ‘우아한 가’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우아하면서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으로 젊은 세대들의 뜨거운 관심을 모은 바 있다. 출연하는 작품마다 보는 이의 눈을 사로잡고 있는 문숙이 ‘꼰대 인턴’에서 어떤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편 최근 문숙은 배우 박철민, 김원해가 소속돼 있는 더블에스지컴퍼니와 전속 계약을 체결해 향후 행보에 대한 관심이 더욱 집중되고 있다.

정다미 기자  dami3075@hanmail.net

<저작권자 © 일간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다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일간스포츠한국  |  등록번호 :가 50104  |  등록일자 :2016년 7월27일  |  일반 일간신문  |  대표전화 (02) 6924-2400
발행 · 편집인 : 이상규  |  회장 : 김태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서현
대기자 : 류재복  |  인쇄인 현재호  |  편집국장 : 이성호  |  고문변호사 : 법무법인 써밋 (박장수 대표 변호사)
편집국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발행일자 2013년 9월 4일
일간스포츠한국의 모든 기사(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ㆍ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Copyright © 2020 일간스포츠한국.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