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문화 TV방송
‘슈퍼맨이 돌아왔다’, 최고 시청률 17.7%기록… 일요 예능 최강자 등극
정다미 기자 | 승인 2020.03.23 10:44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슈퍼맨이 돌아왔다’가 일요 예능 최강자에 이름을 올렸다.

23일 시청률 조사 기관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2일 방송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22화 ‘우리들만의 육아 리그’ 편이 전국 기준 11.9%(1부), 14.8%(2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동 시간대 1위는 물론 일요일 전체 예능 1위에 해당하는 기록이다. 동 시간대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의 시청률은 11.4%(1부), 12.4%(2부), 12.2%(3부)에 그쳤다.

이날 방송에서는 샘 해밍턴 아빠와 예절 수업을 위해 서당을 찾은 윌벤져스 윌리엄-벤틀리와 도경완 아빠의 비상금 보물찾기에 나선 장윤정 엄마와 아들 연우 등 다채로운 이야기가 담겼다.

먼저 샘 아빠는 부쩍 장난이 심해진 윌벤져스 형제와 함께 ‘슈돌’ 아이들의 필수 코스 서당을 찾았다. 서당에서 친구들을 만나 아무것도 모르고 신나게 뛰어놀던 윌벤져스는 호통을 치며 등장한 훈장님을 보고 긴장했다.

이어 아이들은 훈장님에게 자기소개를 했고 훈장님이 윌리엄을 ‘윌리암’으로, 벤틀리를 ‘배터리’로 불러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벤틀리가 또박또박 자신의 이름을 말해줘도 돌아오는 ‘배터리’에 체념하는 모습이 랜선 이모 삼촌들을 빵빵 터뜨렸다.

윌벤져스와 친구들은 귀여움을 무기로 훈장님까지 사르르 녹였다. 아이들은 훈장님에게 갑자기 사랑 고백을 하며 서당 안 분위기를 훈훈하게 만들었으며, 벤틀리는 훈장님을 ‘나의 사랑’이라는 애칭으로 불러 훈장님을 웃게 했다.

이어진 예절 수업에서는 아버지의 이름을 높여 부르는 법을 배웠다. 존댓말을 막 배우기 시작한 벤틀리는 “샘요”라고, 이름 뒤에 ‘자’를 붙인다는 걸 배운 윌리엄은 “샘 햄자밍자턴자”라고 말해 폭소를 유발했다. 이에 더해 윌리엄은 본관을 묻는 훈장님의 질문에 “KBS 본관”이라고 답해 시청자들을 포복절도하게 했다.

형, 누나들 사이에서 열심히 수업을 따라가는 벤틀리였지만, 무엇을 하든 ‘벤 박자’의 텀이 있었다. 이에 간식을 받을 때 계속 손을 늦게 들어 못 먹은 벤틀리의 설움이 폭발했다. 훈장님이 그런 벤틀리의 서러움을 알고 깨옥춘을 줘 벤틀리를 달랬다.

달콤하고 즐거운 먹방이 끝난 뒤 아이들은 인내심에 대해 배웠다. 그러나 아직 어린 벤틀리에게 인내는 너무 어려웠다. 훈장님이 잠깐 자리를 비운 사이, ‘참을 인’이 적힌 종이를 모두 찢어버린 벤틀리. 이어 훈장님에게 혼날까 봐 새로운 종이에 참을 인을 써 모른 척 넘어가려 했다.

훈장님은 아직 어린 벤틀리 대신 샘 아빠를 대신 혼내 본보기를 보이려 했다. 효심이 가득한 윌벤져스는 이를 용납할 수 없었고, 윌리엄은 자신이 아빠와 동생을 대신해 맞겠다며 고사리 손으로 바지 자락을 걷어 올렸다. 이토록 기특한 윌리엄의 모습이 서당 안은 물론 시청자들의 안방도 눈물바다로 만들었다.

오늘도 새로운 것을 배우며 또 한 단계 성장한 윌벤져스는 그 과정에서 랜선 이모, 삼촌들에게 큰 웃음과 감동은 물론 교훈까지 선사하며 일주일의 마무리를 행복하게 만들었다.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그런가하면 17.7%까지 치솟으며 시간대 변경 이후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한 ‘최고의 1분’은 도머치한 사랑을 보여주는 도플갱어 가족이 차지했다.

이날 경완 아빠가 하영이를 목욕시키는 사이 연우가 경완 아빠의 비상금 15만 원을 찾아냈다. 비상금을 들킨 경완 아빠는 동공 지진을 멈추지 못하며 “전 주인이 놔두고 간 돈”이라고 아무 말로 수습해보려고 했지만 수습이 안됐다.

윤정 엄마는 보물처럼 나온 돈들을 제자리에 돌려놨고, 경완 아빠는 자연스럽게 보물 창고로 향해 돈을 확인했다. 이때 경완 아빠는 윤정 엄마가 숨겨뒀던 15만 원에 더해 15만 원을 더해놨다는 걸 알아챘다. 도다다닥 윤정 엄마에게 다가간 경완 아빠는 백허그로 애정을 표현했다.

장회장님의 클래스에 경완 아빠는 물론 시청자들도 감탄하는 동안, 경완 아빠가 아이들의 장난감에 숨겨둔 비상금들이 연이어 공개되며 반전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성장하는 아이들의 모습과 함께 웃음, 사랑, 감동을 전해주는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15분 방송된다.

정다미 기자  dami3075@hanmail.net

<저작권자 © 일간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다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일간스포츠한국  |  등록번호 :가 50104  |  등록일자 :2016년 7월27일  |  일반 일간신문  |  대표전화 (02) 6924-2400
팩스 (02) 6924-2419  |  발행 · 편집인 : 이상규  |  대표자 : 김성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주옥
대기자 : 류재복  |  인쇄인 현재호  |  편집국장 : 김선근  |  고문변호사 : 법무법인 써밋 (박장수 대표 변호사)
편집국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발행일자 2013년 9월 4일
일간스포츠한국의 모든 기사(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ㆍ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Copyright © 2020 일간스포츠한국.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