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문화 TV방송
‘얼마예요?’ 백아영-차수은, 유세 떠는 남편 오정태-김창준 폭로
정다미 기자 | 승인 2020.02.17 18:45
사진=TV조선 ‘인생감정쇼 얼마예요?’

코미디언 오정태의 부인 백아영이 남편에게 들었던 막말을 폭로했다.

17일 밤 10시 방송되는 TV조선 ‘인생감정쇼 얼마예요?’(이하 ‘얼마예요’)에서는 ‘상전이 따로 없네?!’라는 주제로 돈 번다고 유세 떠는 남편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눈다.

이날 감정 주제가 공개되자 오정태의 아내 백아영은 “딱 우리 남편한테 맞는 주제!”라고 말하며 열변을 토했다고.

딸들이 어렸을 적 독박 육아를 해야 했던 백아영은 당시 우울증으로 예민했는데, 오정태가 “아내는 분노 조절이 안 된다. 육아를 한다고 유세를 떤다”고 말했다고 폭로했다.

이를 들은 코미디언 선배이자 다둥이 엄마 김지선은 “육아와 돈 버는 일 중에 (고르라면) 무조건 일할 것”이라며 “애 보는 게 제일 힘들다. 힘든데 티도 안 난다”고 말해 여성 출연자들에게 깊은 공감을 샀다.

그런가하면 이날 처음으로 출연한 개그맨 김창준과 아내 차수은도 화려한 입담을 자랑했다.

차수은은 남편 김창준에 대해 “폭로 할 부분이 많다”며 ‘얼마예요’의 섭외 전화가 오기를 오매불망 기다렸다고 말해 출연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어 차수은은 수십 년간 남편 수발을 들어 “김창준이 ‘수은아~’라고 부르면 자동으로 벌떡 일어나진다”는 웃지 못 할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생활패턴이 달라 각방을 쓰고 있다는 김창준-차수은 부부. 하루는 김창준이 술 먹고 늦게 들어와 옆방에서 자고 있는 차수은에게 “물 좀 갖다 달라”고 전화했고 이에 차수은이 물을 가져다줬지만 얼마 후 김창준이 또다시 전화해 ‘빨대’까지 요구했다며 불만을 토로했다.

이날 서로의 견해 차이로 생긴 사연에 대한 고민을 함께 나누고 누구의 잘못인지 가리는 코너 ‘라디오 극장 – 뭐가 문젠데?!’에서는 ‘몰래 한 효도’를 주제로, 남편이 아내와 상의 없이 시가에 가전제품을 사준 사연을 다뤘다.

어느 날 시어머니가 며느리에게 “김치냉장고 사줘서 고맙다”고 전화하지만, 며느리는 전혀 몰랐던 일이라 당황한다. 아내보다 더 당황한 남편은 그동안 아내 몰래 부모님께 해드렸던 일들을 줄줄이 실토해 갈등이 고조된다. 출연자들은 ‘아내 몰래 부모님께 돈 쓴 남편이 잘못이다’와 ‘남편의 효도에 잔소리하는 아내가 잘못이다’라는 의견을 놓고 팽팽한 논쟁을 벌였다는 전언이다.

유세 떠는 남편에 대한 흥미진진한 이야기와 과연 라디오 극장을 본 출연자들이 누구의 손을 들어주었을지 그 결과는 17일 밤 10시 TV조선 ‘인생감정쇼 얼마예요?’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얼마예요?’는 부부가 인생을 살면서 느끼는 크고 작은 감정들을 돈이나 가격으로 감정 해보는 토크쇼로 매주 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정다미 기자  dami3075@hanmail.net

<저작권자 © 일간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다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일간스포츠한국  |  등록번호 :가 50104  |  등록일자 :2016년 7월27일  |  일반 일간신문  |  대표전화 (02) 6924-2400
발행 · 편집인 : 이상규  |  회장 : 김태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서현
대기자 : 류재복  |  인쇄인 현재호  |  편집국장 : 이성호  |  고문변호사 : 법무법인 써밋 (박장수 대표 변호사)
편집국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발행일자 2013년 9월 4일
일간스포츠한국의 모든 기사(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ㆍ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Copyright © 2020 일간스포츠한국.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