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문화 TV방송
최병찬, '프로듀스X101' 하차…“관심에 부응하지 못해서 송구스럽습니다”
인터넷뉴스팀 | 승인 2019.07.11 16:26
사진=플레이엠 인스타그램

최병찬이 엠넷 예능프로그램 '프로듀스X101'에서 하차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11일 최병찬의 소속사인 플레이엠은 공식 인스타그램에 최병찬의 자필 편지를 공개했다.

최병찬은 "안 좋은 소식을 전해드리게 되어서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라며 "프로그램을 통해 밝은 모습만 보여드리고 싶었는데 그렇지 못했습니다. 여러분이 보내주신 큰 사랑과 관심에 부응하지 못해서 송구스럽습니다"라고 사과했다.

이어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싶은 마음이 컸기 때문에 지금도 한 글자 한 글자 적어 내려가는 것이 힘들지만 더 건강한 모습으로 여러분을 찾아 뵙기 위해서 많은 고민 끝에 결정한 것임을 알아주셨으면 좋겠습니다"라며 "당분간 충분히 휴식을 취하며 몸, 마음 모두 회복하고 무대로 돌아와서 응원해주시는 모든 분들꼐 반드시 건강한 모습을 보여드리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플레이엠은 공식 보도 자료를 통해 "당사 소속으로 Mnet '프로듀스X101'(PRODUCE X 101)에 출연 중이던 최병찬 군이 건강상의 이유로 프로그램을 하차 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평소 최병찬 군이 앓던 만성 아킬레스건염의 통증이 최근 들어 심해졌으며, 심리적 부담감이 겹쳤다"며 "치료를 병행하며 연습 및 경연 일정에 참여하고 있었지만, 프로그램 출연을 지속하기 어려운 상황에 놓였다"라고 전했다.

아울러 "많은 응원과 사랑을 주신 팬 분들을 비롯해 프로그램 제작진, 동료 연습생, 시청자 분들께 프로그램 하차 소식을 전하게 되어 송구스런 마음"이라고 덧붙였다.

 

인터넷뉴스팀  kbstve1@hanmail.net

<저작권자 © 일간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터넷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일간스포츠한국  |  등록번호 :가 50104  |  등록일자 :2016년 7월27일  |  일반 일간신문  |  대표전화 (02) 6924-2400
발행 · 편집인 : 이상규  |  회장 : 김태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서현
대기자 : 류재복  |  인쇄인 현재호  |  편집국장 : 이성호  |  고문변호사 : 법무법인 써밋 (박장수 대표 변호사)
편집국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발행일자 2013년 9월 4일
일간스포츠한국의 모든 기사(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ㆍ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Copyright © 2019 일간스포츠한국.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