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일반
서요섭 우승, “정말 기쁘다. 아직도 믿기지 않는다”
인터넷뉴스팀 | 승인 2019.06.17 18:11

사진=KEB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 대회본부 제공

[일간스포츠한국=인터넷뉴스팀] 서요섭이 생애 첫 우승을 차지해 화제다.

서요은 지난 16일 경기도 용인시 88컨트리클럽 서코스(파71, 6960야드)에서 열린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 투어 'KEB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총상금 12억 원, 우승 상금 2억4000만 원) 최종 4라운드에서 버디 7개와 보기 2개를 엮어 5언더파 66타를 쳤다.

이날 서요섭은 2016년 데뷔 후 3년 만에 첫 우승을 차지한 것.

서요섭은 우승 상금 2억4000만 원을 차지하며 시즌 상금 3억6073만 원을 모아, 상금랭킹 1위로도 올라섰다.

서요섭은 "지난주에 친한 프로 형들이 기회가 왔을 때 잡아야 한다고 했다. 지난 주 준우승하면서 다시 기회가 올까 생각했는데 이렇게 우승까지 하게 돼 정말 기쁘다. 아직도 믿기지 않는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서요섭은 지난 9일 '데상트코리아 먼싱웨어 매치플레이' 결승에서 이형준과 연장 세 홀까지 가는 접전 끝에 아쉽게 패한 바 있다.

 

인터넷뉴스팀  kbstve1@hanmail.net

<저작권자 © 일간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터넷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일간스포츠한국  |  등록번호 :가 50104  |  등록일자 :2016년 7월27일  |  일반 일간신문  |  대표전화 (02) 6924-2400
발행 · 편집인 : 이상규  |  회장 : 김태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서현
대기자 : 류재복  |  인쇄인 현재호  |  편집국장 : 이성호  |  고문변호사 : 법무법인 써밋 (박장수 대표 변호사)
편집국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발행일자 2013년 9월 4일
일간스포츠한국의 모든 기사(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ㆍ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Copyright © 2019 일간스포츠한국.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