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문화 TV방송
유리 오빠 권혁준, “현재 모든 조사 충실히 받고 있고”
인터넷뉴스팀 | 승인 2019.03.13 16:34

사진=방송화면 캡처

[일간스포츠한국=인터넷뉴스팀] 걸그룹 소녀시대의 멤버 유리 오빠 권혁준이 정준영 논란에 거론된 점에 대해 해명해 누리꾼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지난 12일 가수 정준영이 성관계 불법 촬영 및 유포로 입건된 가운데 유리 오빠 권혁준이 입장을 전한 것.

권혁준은 이날 SNS 계정에 자신을 비판한 한 누리꾼을 겨냥해 "익명이라는 그림자 속에 숨으신 님아, 현재 모든 조사 충실히 받고 있고 제가 지은 죄를 가지고 고개를 들고 못 들고 할 건 그쪽이 판단하실 내용이 아니라 본다"라고 일침을 가했다.

이어 "저는 '밀땅포차' 개업 당시 멤버로 일 관련 카톡에 포함되어 있던 부분이지, 성 접대나 기사 내용의 대해서는 아는 바가 없다"라고 전했다.

한편 밀땅포차는 2017년 승리, 정준영, FT 아일랜드 최종훈이 동업한 이자카야 술집으로 현재는 폐업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인터넷뉴스팀  kbstve1@hanmail.net

<저작권자 © 일간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터넷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일간스포츠한국  |  등록번호 :가 50104  |  등록일자 :2016년 7월27일  |  일반 일간신문  |  대표전화 (02) 6924-2400
발행 · 편집인 : 이상규  |  회장 : 김태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서현
인쇄인 현재호  |  편집국장 : 이성호  |  고문변호사 : 법무법인 써밋 (박장수 대표 변호사)
편집국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발행일자 2013년 9월 4일
일간스포츠한국의 모든 기사(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ㆍ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Copyright © 2019 일간스포츠한국.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