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문화 음악
신현희와 김루트, “드디어 앨범이 나와서 행복하다”
인터넷뉴스팀 | 승인 2018.07.11 19:06

사진=문화인 제공

[일간스포츠한국 인터넷뉴스팀] 듀오 신현희와 김루트가 이번 앨범을 소개했다.

신현희와 김루트는 1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웨스트브릿지 라이브 홀에서 두 번째 미니앨범 '더 컬러 오브 신루트(The Color of SEENROOT)' 발매기념 쇼 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김루트는 "드디어 앨범이 나와서 행복하다. 저희를 많이 기다려주셨던 팬 분들에게 이제서야 찾아보게 됐다. 한편으로는 죄송하고 또 설레기도 한다"고 소감을 말했다.

또 신현희는 이번 앨범에 대해 "요즘 날씨가 굉장히 무더워지고 있다. 근데 여행가기가 쉽지 않다"라고 말했다.

이어 "근데 요즘 집에서 바캉스 느낌을 즐길 수 있는 게 유행이다. 타이틀 곡 '파라다이스'는 좋아하는 사람과 함께라면 그곳이 파라다이스라는 마음으로 담았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수록곡 역시 유쾌하고 다채롭다. 한마디로 다채로운 매력의 앨범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 곡 '파라다이스'를 포함해 '알콩달콩', '바람(I wish)', '난 짜장 넌 짬뽕', '나쁜 여자 프로젝트'까지 총 5곡이 수록되며, 전곡의 작사 및 작곡, 편곡에 신현희가 참여했다.

 

인터넷뉴스팀  kbstve1@hanmail.net

<저작권자 © 일간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터넷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일간스포츠한국  |  등록번호 :가 50104  |  등록일자 :2016년 7월27일  |  일반 일간신문  |  대표전화 (02) 6924-2400
발행 · 편집인 : 이상규  |  사장 : 양희중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서현
인쇄인 현재호  |  편집국장 : 이성호  |  고문변호사 : 백성근 변호사 (경남 창원 소재 백성근 변호사 사무소)
편집국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발행일자 2013년 9월 4일
일간스포츠한국의 모든 기사(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ㆍ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Copyright © 2018 일간스포츠한국.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