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EPL 리뷰] 손흥민 시즌 17·18호 골! 4-1 역전승
송수연 기자 | 승인 2018.03.12 13:21

[일간스포츠 한국 송수연 기자] 토트넘은 12일(한국시간) 영국 본머스 바이탈리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2018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 원정경기에서 본머스를 4-1로 격파했다. 


18승7무5패(승점 61)를 기록한 토트넘은 리버풀(17승9무4패, 승점 60)을 제치고 3위로 도약했다. 2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20승5무5패, 승점 65)도 사정권에 들어왔다. 반면 본머스는 8승9무13패(승점 33)를 기록하며 12위에 머물렀다. 

토트넘은 본머스를 맞아 해리 케인을 최전방에, 손흥민과 델레 알리, 크리스티안 에릭센을 2선에 포진시켰다. 중원에는 무사 뎀벨레와 빅터 완야마가 자리했고, 대니 로즈, 얀 베르통헌, 다빈손 산체스, 세르쥬 오리에가 포백으로 나섰다. 골문은 위고 요리스가 지켰다.


경기 초반은 본머스의 분위기였다. 본머스는 전반 7분 주니어 스타니슬라스의 골로 기선을 제압했다. 토트넘에게는 예상치 못한 일격이었다. 설상가상으로 '주포' 케인마저 전반 34분 부상으로 교체됐다. 토트넘은 손흥민을 최전방으로 올리고, 2선에 에릭 라멜라를 배치하며 분위기 반전을 꾀했다. 

최전방에 자리한 손흥민은 활발한 움직임을 보이며 토트넘 공격에 활기를 불어넣었다. 토트넘은 35분 오리에의 크로스를 알리가 마무리하며 1-1 균형을 맞췄다. 결국 전반전은 양 팀이 1-1로 맞선 채 종료됐다. 

승점 3점을 노리는 토트넘은 후반 들어 더욱 거센 공격을 시도했다. 그 중심에는 손흥민이 있었다. 손흥민은 후반 17분 알리의 크로스를 발리슛으로 연결하며 역전골을 터뜨렸다. 토트넘의 기세를 올리는 골이었다. 

여유를 찾은 토트넘은 이후 편안하게 경기를 운영하며 1골차 리드를 지켰다. 다급해진 본머스가 라인을 올렸지만, 토트넘은 후반 41분 손흥민의 추가골로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단독 돌파부터 골키퍼를 제치는 동작까지 모든 것이 완벽한 골이었다. 


송수연 기자  sy-145779@nate.com

<저작권자 © 일간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일간스포츠한국  |  등록번호 :가 50104  |  등록일자 :2016년 7월27일  |  일반 일간신문
대표전화 (02) 6924-2400  |  회장 : 박인환  |  발행 · 편집인 : 이상규  |  부회장 : 김홍규  |  사장 : 정구영
상임고문 : 신상현/이찬철/명정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민
인쇄인 현재호  |  편집국장 : 이성호  |  고문변호사 : 법무법인 써밋 (박장수 대표변호사)
편집국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4층  |  발행일자 2013년 9월 4일
일간스포츠한국의 모든 기사(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ㆍ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Copyright © 2018 일간스포츠한국.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